모란꽃 (목단꽃)의 뜻과 자세한 설명 및 그림 소개

모란꽃 (목단꽃)에 관하여

모란(목단)은 다양한 풍수의 꽃 중에서 최고의 꽃 중 하나입니다. 과거 중국에서는 ‘꽃의 왕(花王)’이라고 불릴 정도였으며, 현재도 매화와 더불어 국화(國花)로 불릴 정도이니, 모란꽃이 어떤 위상을 나타내는지 잘 알 수 있습니다.

모란은 굳이 중국에서 뿐만이 아니라 우리나라와 일본 그리고 동남아에서도 행운의 꽃으로 여겨지기 때문에 그림이나 시, 노래 등으로 다양하게 묘사됐는데요, 이번에는 이런 모란(목단)꽃을 자세히 소개하고자 합니다.

모란? 목단? 작약?

모란꽃은 때때로 목단이나 작약이라는 이름으로 불리기도 합니다. 정확히 구분하자면 모란을 한자로 표현하면 목단(牧丹)이라고 적기 때문에, 결국 모란꽃을 부르는 명칭이 다를 뿐이지 같은 꽃입니다.

반면 작약은 모란꽃과 비슷하게 생겼지만, 전혀 다른 꽃인데요, 작약꽃 역시 잎이 크고 화려하기 피기 때문에 많은 분이 헷갈리시고 구분하기도 쉽지 않습니다.

모란꽃 (목단꽃)의 의미는?

모란꽃 (목단꽃)은 크게 두가지의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첫째는 여성의 아름다움과 우아함을 상징하는 꽃으로써 모란의 풍부한 꽃잎과 사랑스러운 색상은 여성을 나타내기에 부족함이 없습니다. 실제로 과거 중국에서 양귀비 등 절세미녀를 모란꽃에 비교하기도 했습니다.

둘째는 부귀와 명예를 나타내는 꽃으로로써 부귀화(富貴花)의 의미가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과거 조선 후기부터 왕가의 혼례복이나 병풍, 민화 등에서 부귀를 주제로 사용되었으며 궁궐의 중전(中殿)뜰 앞에만 심을정도로 귀하게 여긴 꽃이었습니다.

현재까지 이런 인식이 남아있어 여성보다는 부귀화의 의미로 받아들여집니다. 또 다른 부귀(富貴)를 나태는 꽃인 해바라기 꽃과 더불어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가장 잘 알려져 있고, 그만큼 사랑받는 꽃입니다.

모란꽃 (목단꽃) 그림

모란꽃은 우리나라 전국 각지에서 피지만, 5월에만 피기 시작하고 다른 꽃보다 조금 일찍 집니다. 풍수 인테리어 적으로 가장 효과가 높은 건 생화(生花)를 구매해 장식하는 것이지만, 사실 생화를 매번 구매해서 장식하기에는 관리할 시간도, 비용도 부담되기 나름이지요.

그래서 해바라기 꽃처럼 모란(목단)꽃 역시 그림으로 구매해서 많이 장식합니다. 저희 세오아트갤러리에서는 100% 유화를 사용해 수제로 그린 다양한 모란꽃 그림을 저렴하게 판매하고 있습니다.

부귀를 불러오는 모란꽃을 집에 장식해보는 건 어떠신가요?

이 기사를 읽은 분은 아래의 상품을 확인했습니다

이 기사가 도움이 되셨나요?
0/50 명의 평가
이 게시글은 풍수인테리어 카테고리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게시글의 주소는 주소 입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